노인의 지혜

노인의 지혜

오래전 인디언들은 넓은 평원 한복판에
장막을 치고 살았습니다.

그러던 어느 날 평원에서
불이 나더니 마을을 향해
사방에서 덮쳐오는 거센 불길에
마을 사람들은
발만 동동 구르고 있었습니다.

그때 한 노인이 모두에게
큰소리로 외쳤습니다.

“큰 원을 그려 그 안에 불을 지르자!”

마을 사람들은 이해가 되지 않았지만,
노인이 말대로 했습니다.

불에 타버린 공간이 어느 정도 나타나자,
노인이 외쳤습니다.

“모두 그 불탄 자리 위에 올라서시오!”

노인은 한 번 불에 탄 자리는
다시 불이 탈 수 없다는
사실을 알았기에 마을 사람들을 지혜로
무사히 구해내었습니다.



‘백발은 인생의 면류관’
이라는 말이 있습니다.

요즘은 다양한 정보습득으로
지식수준이 높다 하나,

인생을 살면서 몸소 배운
‘진짜 경험’에서 나오는
삶의 지혜는 따라잡을 수 없습니다.



#오늘의명언
20대에는 욕망의 지배를 받고,
30대는 이해타산,
40대는 분별력,
그리고 그 나이를 지나면
지혜로운 경험에 의한 지배를 받는다.
– 그라시안 –





"따뜻한하루" 추천 글


"따뜻한하루" 다른 글

  • 배려하는 마음 - 어느 마을에서 음악회가 열렸습니다. 그날 오케스트라를 지휘하기로...
  • Change? Chance! - 세계 최대 부호인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가 한 기자...
  • 노인의 지혜 - 오래전 인디언들은 넓은 평원 한복판에 장막을 치고 살았습니다. ...
  • 빵 두 봉지의 사랑 - 오랜 시간 힘들게 모은 돈으로 빵 가게를 개업한 사람이 있었습니...
  • 거울은 스스로 웃지 않는다 - 한 청년이 집을 떠나 먼 길을 떠나게 되었습니다. 아버지는.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