할머니의 따뜻한 마음

할머니의 따뜻한 마음

어느 산골에 위치한 초등학교 분교에
무척이나 마른 선생님 한 분이 전근해 왔습니다.

학교 인근에서 자취하게 된
선생님은 마을 내 유일한 작은 가게에서
달걀을 사 오곤 했습니다.

가게는 연세 많은 할머니가
용돈 벌이 삼아 운영하고 계셨는데,
늘 달걀 한 개에 150원만 달라고 했습니다.

선생님은 처음엔 150원을 주고 달걀을 샀지만
얼마 후부터 할머니 혼자 닭을 키워
달걀을 파시는 모습이 안쓰러워
달걀 1개 값에 200원을 드렸습니다.
그랬더니 할머니는 선생님이
이러시면 안 된다고 하시며
50원을 억지로 되돌려 주셨습니다.

그러던 어느 날 선생님은
가게에 달걀을 사러 갔다가
우연히 달걀 장수와 할머니가
나누는 이야기를 듣게 되었습니다.

달걀 장수는 할머니로부터 달걀 한 알에
250원씩 사겠다고 말했습니다.

“요즘 사람들은 유정란을 찾는데
비싸게 팔아도 없어서 못 팔 지경이라니까요.
그러니 가진 달걀 모두 저에게 파세요.”

그러자 할머니가 말했습니다.

“그런데 요거 몇 개는 못 팔아.
이번에 초등학교에 새로 오신
선생님께 팔아야 해,

그 먼 데서 여기까지
아이들 가르치겠다고 오셨는데

살이 좀 오르면 좋으련만…
뭘 잘 안 드시는지 너무 마르셨어…”

선생님은 할머니를 생각해서
200원에 달걀을 사려고 했지만
알고 보니 할머니는 오히려 선생님을 위해서
손해를 보고 판 것이었습니다.



내가 조금 손해를 보더라도
힘든 처지에 놓인 그 사람이
잘 됐으면 좋겠다는 마음…
사람에 대한 훈훈한 정과 관심…
이게 사람 사는 맛 아닐까요?

남에게 관심받는 것도
관심을 주는 것도 꺼리는 각박한 요즘,
시골 할머니의 따뜻한 마음이
새삼 그립습니다.

#오늘의명언
사람이 사람을 헤아릴 수 있는 것은
눈도 아니고, 지성도 아니거니와
오직 마음뿐이다.
– 마크 트웨인 –





"따뜻한하루" 추천 글


"따뜻한하루" 다른 글

  • 감사하는 습관 - 어느 군대에서 있었던 이야기입니다. 그 날은 저녁 식사 반찬으로...
  • 진정한 슈퍼맨 - 영화 <슈퍼맨> 시리즈로 잘 알려진 미국의 영화배우, 크리스토퍼...
  • 할머니의 따뜻한 마음 - 어느 산골에 위치한 초등학교 분교에 무척이나 마른 선생님 한 분...
  • 칭찬과 격려 - 19세기 영국의 전설적인 화가인 단테 가브리엘 로제티에게 어느...
  • 녹슨 주전자 - 오래전 작은 마을 초등학교에 다니는 5학년인 여학생이 있었습니다.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