존재의 가치

존재의 가치

어느 강사가 강의 도중 지갑에서 10만원권 수표를 보여주며 말했습니다.
“이 수표를 갖고 싶은 사람 손 들어보세요.”
사람들은 무슨 일인가 의아해하면서도 모두 손을 들었습니다.

그러자 강사는 그 수표를 주먹에 꽉 쥐고 구기더니 다시 말했습니다.
“구겨진 이 수표를 갖고 싶은 사람 손 들어보세요.”
이번에도 모든 사람이 손을 들었습니다.

강사가 구겨진 수표를 바닥에 던졌습니다.
수표는 구겨지고 먼지까지 묻었습니다.
그리고 다시 외쳤습니다.
“구겨지고 버려진 수표를 갖고 싶은 사람 손 들어보세요.”
역시 대부분 사람이 손을 들었습니다.
그걸 본 강사는 힘찬 어조로 말했습니다.

“제가 수표를 마구 구기고 바닥에 던져 더럽게 했더라도
여러분의 생각하는 그 가치는 전혀 줄어들지 않았습니다.
‘나’라는 존재의 가치도 마찬가지입니다.
비록 구겨지고 더러워진 ‘나’일지라도 그 가치는
전과 다르지 않게 소중한 것입니다.”



세상을 살다 보면 때론 실패할 수도 있고 때론 좌절할 수도 있습니다.
그러나 ‘나’라는 가치는 상황에 따라 변하는 것이 아니라
그 자체로 소중한 것입니다.

그러기에 우리는 ‘나’ 못지않게 ‘너’ 또한 소중한 존재이어야 합니다.
따라서 내가 싫어하는 사람일지라도
그 가치를 얕보거나 가볍게 보지 않고
언제나 그 존재 자체를 소중히 여길 줄 아는 사람이 되어야겠습니다.



#오늘의명언
자신의 가치는 다른 어떤 누군가가 아닌, 바로 자신이 정하는 것이다.
– 엘리노어 루즈벨트 –





"따뜻한하루" 추천 글


"따뜻한하루" 다른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