도망간 천사

도망간 천사

아내에게 슬쩍 유머를 던졌다.

나: 여보. 천국에서 난리났겠다.
아내: 왜?
나: 천사 하나 도망쳤잖아!

그러자 아내의 당찬 대답!
“아니거든… 난 잠깐 파견나왔거든!”ㅋㅋ

잘 생각해보면
아담이 외로울 때 하나님은 그를 위해
열 명의 친구를 먼저 만들어 주지 않고,
한 명의 아내를 만들어 주었다.

– 최규상의 유머 편지 –

“부부를 배우자라 한다.
평생 사랑을 연기하는 배우가 되라는 의미는 아닐까?”





"따뜻한하루" 추천 글


"따뜻한하루" 다른 글